SH공사, 고덕강일·마곡지구 국민임대주택 1009세대 공급… 입주자 모집

신혼부부 및 자녀 만 6세 이하 한부모, 고령자, 장애인 등 우선공급 대상 총 667세대, 주거약자 143세대 및 일반공급 199세대 배정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9-23 00:47:2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이하 ‘SH공사’)가 고덕강일지구 및 마곡지구에 국민임대주택 1009세대를 공급, 저소득 서민의 주거안정을 지원해 나간다.

SH공사는 고덕강일지구 8단지 및 14단지, 마곡지구 9단지 등 국민임대주택 1009세대의 입주대상자를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모집공고는 22일 발표됐으며, 인터넷·모바일 청약은 10월 12일부터 10월 23일까지 진행된다.

 

▲ 마곡지구 9단지 조감도 <사진제공=서울시>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총 1009세대로 강동구 고덕강일지구 8단지 318세대, 14단지 179세대 그리고 마곡지구 9단지 512세대이다.


신혼부부 및 자녀 만 6세 이하 한부모, 고령자, 장애인, 비정규직, 중소기업재직자, 노부모부양자 등 우선공급 대상자에게 총 667세대가 공급된다. 그 외에 주거약자에 143세대, 일반공급으로 199세대가 공급된다. 
  

전용면적별 공급물량은 고덕강일지구 29m2 211세대, 39m2 274세대, 49m2 12세대이며, 마곡지구의 경우 전용면적 49m2 512세대이다.

일반공급 입주자격은 입주자모집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이며 세대 총 자산은 2억8800만 원 이하, 세대 보유 자동차 가액 2468만 원 이하인 자가 신청할 수 있다.
 

전용 50m2 미만 주택의 경우 경쟁시 가구당 월평균소득 50% 이하인 자를 우선 선정하며 1순위 조건은 해당 자치구 및 연접구 거주 여부이다.

우선공급 입주자격은 우선공급 대상은 고령자, 장애인, 노부모 부양, 신혼부부 및 자녀 만 6세 이하 한부모 등 총 23개 분야의 해당 자격 대상자에게 공급한다.

 

이번 공급되는 국민임대주택 공급가격은 전용면적 29m2의 경우 보증금 약 1600만~1900만 원, 임대료 약 16만~19만 원이다. 39m2의 경우 보증금 약 3200만~3600만 원, 임대료 약 23만~25만 원, 49m2의 경우 보증금 약 5000만~5300만 원, 임대료 약 29만~31만 원으로 책정됐다.

 

이번 국민임대주택 공고는 22일이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문청약이 불가하며, 인터넷 및 모바일 청약을 10월 12일에서 10월 23일까지 실시한다. 다만, 고령자 및 장애인 등 인터넷 청약이 어려운 청약자를 위해 사전 주소접수 기간에 SH공사 콜센터를 통해 신청한 대상자에 한하여 10월 12일에서 10월 21일에 우편접수를 통해 선순위 인터넷청약접수를 대행할 예정이다. 후순위의 경우 11월 2일에서 11월 6일 인터넷청약 접수만을 진행하며, 선순위 신청자 수가 공급세대의 300%를 초과할 경우 후순위 신청접수는 받지 않는다.  

서류심사대상자 발표는 11월 17일, 당첨자 발표는 내년 3월 24일, 계약기간은 내년 4월 5일에서 4월 7일까지이다.

단지배치도와 평면도를 포함한 공고관련 자세한 내용은 SH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SH공사 콜센터를 통해 공고 시 문자 알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