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진단 의료기기 온라인특별관 품목 넓혀

10월엔 ‘바이오헬스코리아’ 전시회도 온라인 개최 예정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7-06 08:58:5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KOTRA(사장 권평오)가 세계적으로 인지도가 향상된 K-방역을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나선다. KOTRA는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와 함께 코로나19 진단 의료기기 온라인 특별관을 확대·재편한다.

 

▲ 제공=KOTRA



KOTRA는 지난 2월부터 해외공관과 협업해 우리 진단 의료기기의 해외 진출을 지원해 왔다. 지금까지 진행된 615건 화상상담을 통해 1억 8천만 달러어치 계약이 이뤄졌다.

진단·방역물품 온라인 특별관에는 현재 진단시약·장비, 핵산추출시약·장비 등 진단 의료기기 제품을 비롯해 이동형 엑스레이·CT 장비, 워크스루 부스, 이동형 음압병실 등 총 73개사 101개 제품이 등록돼 있다. 이번에는 보건용 마스크, 손소독제, 이동형 음압기, 약물주입기 등 국내 수급에 여유가 있는 품목으로 대상을 넓혔다.

온라인 특별관 참가기업 P사는 “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를 칠레에 처음 수출한 데 이어 바이어를 추가 발굴해 파키스탄, 쿠웨이트로도 거래선을 늘릴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온라인 특별관 사업은 연중 진행되며 참가 희망기업은 상품을 직접 등록하거나 KOTRA에 상품정보 등록 대행을 신청할 수도 있다.

한편 KOTRA는 오는 10월 ‘바이오헬스코리아(Bio Health Korea)’ 전시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바이오헬스 분야에서 국내·외 500개 기업이 참가하는 대규모 온라인 전시 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다. 3D 애니메이션, VR 기술 등 최첨단 전시 콘텐츠도 선보인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우리 진단·방역 물품의 해외 수요에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해 온라인 기반 서비스를 적극 늘려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