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확진자 31명 추가...총 82명

31명 중 30명은 TK에서...신천지 23명
김명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2-20 11:56: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국내 신종 코로나 현황(20일 오전 11시 기준). <자료=질병관리본부 제공>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하루 사이 31명 증가한 가운데 국내 확진자는 총 82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코로나19 환자가 31명 증가한 82명이라고 20일 밝혔다.

 

새로 확인된 환자 31명 중 30명은 대구·경북지역에서 확인됐다. 30명 중 23명은 31번 환자와 같은 교회를 다닌 것으로 알려졌으며 2명은 청도 대남병원에서 감염됐다. 기타 5명은 감염 경로를 확인 중이다.

서울 지역 확진자 1명은 폐렴 환자로 종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거쳐 확진됐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