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태양의 도시, 서울’로 C40 블룸버그 어워드 수상

시, C40총회에서 ‘글로벌 그린 뉴딜’ 지지, ‘대기질’ 및 ‘지구건강식단’ 선언 동참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0-13 15:06:03
  • 글자크기
  • -
  • +
  • 인쇄

서울시는 ‘태양의 도시, 서울’ 사업이 혁신적인 기후 리더십을 발휘한 도시에 매년 수여하는 'C40 블룸버그 어워드' ‘재생 에너지 분야’에서 최종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지난 2014년에 이은 두 번째로, 국제사회에서 ‘태양의 도시’로서의 서울시 위상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되었다. C40 시장총회가 개최되는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10일 오후 6시 30분에 열린 시상식에 서울시 김의승 기후환경본부장이 참석했다.

 

‘태양의 도시, 서울’은 2022년까지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100만 가구에 보급하고, 설치 가능한 공공부지 100%에 태양광 설치, 태양광 산업 육성 등을 통해 태양광 발전설비를 총 1GW로 확대하는 사업이다.

 

▲ 종로구 세종대로 대한민국 역사박물관 <사진제공=서울시>

 

한편 서울시장은 C40 부의장·동아시아 운영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서울시는 이번 시상식이 개최되는 ‘C40 시장 총회’와 C40의 리더십 그룹인 비공개 ‘운영위원회의’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이번 총회에서 향후 C40의 핵심 의제로 선정된 ‘글로벌 그린 뉴딜’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으며, ‘대기질 개선 선언’과 ‘지구건강식단 선언’에도 참여해 야심찬 미세먼지 저감과 건강한 식단 개선을 위한 선도적인 노력도 약속했다.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은 “서울에서 시민은 단순한 에너지 소비자가 아닌, 에너지 프로슈머로서 직접 태양광 등 에너지 생산에 참여하며, 이러한 과정에서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저소득층 지원을 통해 사회적 형평성도 제고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야심찬 에너지와 기후변화대응 노력을 펼쳐 지속가능한 서울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