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논산 산사태 발생, 산사태원인조사단 파견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8-02 16:56:51
  • 글자크기
  • -
  • +
  • 인쇄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지난 30일 충청남도 논산시에서 발생한 산사태 피해지에 ‘산사태원인조사단’을 파견했다. 산사태는 연산면 천호리 일대 약 3ha 규모로 피해가 발생했다.

▲ 산사태로 인해 흙과 나무가 뒤엉켜있다.

산림·토목·지질 등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산사태원인조사단은 무인기(드론) 및 위치 확인(GPS) 장비를 이용하여 피해 규모를 파악하는 한편, 산사태 발생 원인을 분석하기 위한 지형·지질·지반 특성 조사도 병행하여 실시하였다. 

산림청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복구에 필요한 주요 공정 및 소요 예산을 산출하여 응급복구 및 항구복구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산림청 이광호 산사태방지과장은 “최근 기상이변으로 국지성 집중호우가 빈발하고 있으니 산사태 피해 예방에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라며, “산사태원인조사단을 상시 운영하여 피해 발생 시 신속한 조사·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