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2021년 CES '서울관' 참가할 스마트도시 혁신기업 선발

선발기업에는 상금・항공료, 컨설팅, 국내외 홍보 등 집중 지원으로 해외진출 견인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5-25 19:04:04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서울디지털재단은 5월 25일부터 한달간 내년도 미국에서 개최되는 CES 행사에 서울시와 함께 동행할 스마트도시 혁신기업 선발을 위한 경연행사인 '스테이지 유레카'에 참여할 역량있는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디지털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내년 1월 CES 서울관에 참여할 우수한 역량을 갖춘 기업을 조기에 발굴하고, 해외시장 진출에 필요한 역량을 집중적으로 강화하여 실질적인 비즈니스 성과를 높이기 위해 목적으로 마련됐다.

오는 7월 9일 코엑스에서 개최될 예정인 '스테이지 유레카' 행사의 모집분야는 △스마트 교통·환경, △스마트 안전·복지, △스마트 경제·리빙 분야의 기술력을 갖춘 창업 7년 미만의 서울소재 기업이며, 선발된 15개 우수기업에게는 내년 CES 서울관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스테이지 유레카' 행사 입상기업에는 상금과 CES 참여경비를 비롯해 법률·특허 컨설팅, 투자유치 교육 등의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행사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서울디지털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해 6월 26일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이원목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 직무대행은 “전세계적인 코로나 확산에 따라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가속화되고 있으며,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스타트업에게는 새로운 기회의 장이 펼쳐지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소재 유망 스타트업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적으로 준비하고, 세계시장으로 힘차게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잡게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