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류기업 상생 협력과 투자 활성화를 위한 CEO 포럼 개최

국내 해운‧물류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해외진출 활성화방안 모색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2-15 22:02:4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해양수산부는 12월 17일 서울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2019 국제물류투자 CEO 포럼’을 개최한다.

국제물류투자 CEO 포럼은 우리 물류기업의 국제 경쟁력 강화와 네트워크 구축, 해외진출 지원정책 방향 수립을 위해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해 왔다. 그동안 정부, 공사, 해운물류기업, 금융기업의 CEO급 주요 인사가 참석하여 세계 물류산업 전망을 공유하고, 우리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대응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해 왔다.

이번 CEO 포럼에는 해양수산부 관계자와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전문가, 해운‧항만‧물류 관련 유관기관 및 기업의 주요 임원 등이 참석하여 주제발표와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의 국제물류투자분석‧지원센터 김은수 센터장이 ‘화주-물류기업의 글로벌 공급사슬 협력 현황과 물류지원 정책 방향’에 대해 발표하며, 딜로이트컨설팅의 임오규 부회장은 ‘해운-물류 기업의 해외 공동투자 활성화 및 상생 협력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아울러, 우리 해운‧항만‧국제물류 부문의 기업전략 수립과 정부 지원 정책 방향에 대한 논의가 진행되며, 글로벌 공급사슬 및 화주-물류 기업 간 상생 협력과 투자 활성화방안에 대한 토론도 진행될 계획이다.

이번 포럼은 현재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하는 신남방‧신북방정책의 핵심과제 중 하나인 ‘화주-물류기업의 동반 해외 진출’을 위한 상생 기반을 마련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준석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이번 CEO 포럼이 우리 기업 간 상생 협력의 마중물이 되어 경쟁력을 강화하고 위기에 강한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는 전략을 많이 얻어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정부도 국내 해운‧물류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다각적 지원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EO 포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해양수산개발원 국제물류투자분석·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