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자원, 기부와 국민 참여 독려로 가치실천 나선다

황원희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30 23:01:41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황원희 기자] 국립종자원(이하 종자원)은 올해 지역사회에 농산물 기부와 국민이 참여하는 정책 현안 발굴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책임운영기관으로써 국민을 위한 사회적 가치 실천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국립종자원 벼 보급종 신품종 홍보 시험포 품평회 실시(제공=농식품부)

지역사회의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종자원 내에서 생산된 농산물 쌀·양파·감자를 기부하는 등 나눔의 정을 실천할 뿐 아니라, 수요자의 눈높이에 맞춘 종자관리 정책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국민 중심이 되어 직접 현안을 발굴하는 생활실험실(리빙랩)을 추진하였다.

 

종자원은 올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기관 내에서 생산된 양파, 감자, 쌀 등 4,070kg을 지역사회에 기부하여 공유가치의 뜻을 함께하였다.

 

본원(김천 소재)의 포장(논·밭)에서 수확한 생산물인 쌀, 양파, 감자를 김천시(복지기획과)와 연계하여 김천시 무료급식소 3곳 및 장애인 복지관 등에 기부하였다.

 

특히, 지역 내 기부문화 정착 및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김천시 율곡동 주민센터에서 운영하는 「나눔 냉장고」에 쌀 400kg을 기부하여 지역사회 나눔의 정 확산에 힘썼다.

 

또한, `22년 공급되는 벼 보급종자(영진, 현품, 해품)에 대한 홍보를 위해 조성한 시험포에서 종자 품평회(9월 15일, 밀양)를 개최하고, 수확한 쌀을 밀양의 아동복지시설 등에 2회에 걸쳐 450kg을 기부하였다.

 

종자원은 국민과 함께 종자관리 정책 문제점을 발굴하고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종자산업 종사자, 지역주민 등이 참여하는 생활실험실(리빙랩)을 올해 처음으로 추진하였다.

 

이를 통해 올바른 종자유통을 위한 민원 사례집 발간(`21.12월), 수요자 중심의 종자관리시스템 개선(개인정보 유지기간 변경), 정부보급종 홍보수단 확대(종자키트·동영상 제작, 체험활동 마련) 등을 발굴하여 추진 중에 있다.

 

국립종자원 김병준 운영기획과장은 “국립종자원이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해 앞장서고 있으며, 지속적인 기부문화 확산과 국가의 균형있는 성장으로 국민 삶의 질 제고를 높이는 데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