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자연휴양림 이용 여름 성수기 추첨, 신청 접수

추첨 신청 6월 1일~7일, 결과발표 6월 9일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5-25 09:57:19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6월 1일 오전 10시부터 6월 7일 오후 6시까지 여름 성수기(7월 15일∼8월 24일) 국립자연휴양림 이용을 위한 추첨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 국립변산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위도항 객실 <제공=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추첨 신청은 숲나들e 누리집에서 가능하고, 추첨결과는 6월 9일 오전 10시에 발표된다. 당첨자는 6월 9일 오전 10시부터 6월 16일 오후 6시까지 사용료를 결제해야 하고, 결제하지 않은 경우 해당 당첨이 취소된다. 또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상황에 따라 성수기 추첨에 당첨됐어도 이후 예약이 취소될 수 있다.

지난해와 달라진 주요 사항으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거리두기에 따라 전체 객실 중 1055(49%)개 객실만 6월에 진행된다. 6월 추첨 대상으로 선정되지 않은 객실은 추후 상황을 고려해 7월 중 추첨 접수 예정이다.

숲나들e 누리집에 가입한 국민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1인당 객실 또는 야영시설 1회에 한해 최대 2박 3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성수기의 마지막 날인 8월 24일의 경우 1박 2일만 신청 가능하다.

또한 공정한 추첨제 운영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KT의 블록체인 플랫폼인 BaaS를 통해 구현된 추첨 방식을 통해 성수기 추첨을 실시할 계획이다.


▲ 국립신시도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제공=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한편 지난해 여름 성수기 추첨결과를 살펴보면, 약 7만 명이 신청해 평균 경쟁률 객실 4.4:1, 야영데크는 1.63:1을 기록했다. △경쟁률이 가장 높은 객실의 경우 변산자연휴양림(전북 부안)의 숲속의 집 ‘위도항’이 119:1 △경쟁률이 가장 높은 야영시설의 경우 가리왕산자연휴양림(강원 정선)의 ‘야영데크 201번’이 18: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휴관 기간, 지속적인 시설 점검과 방역을 실시했으며, 고객 관점에서 휴양 서비스를 다양화하고, 성수기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만큼 추첨제 운영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