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입주기관 모집

4월 12일~5월 25일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4-12 10:45:20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4월 12일부터 5월 25일까지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에 입주할 기관을 모집한다.

해수부는 신항만 개발 등으로 유휴화된 항만에 해양산업과 연관산업을 집적해 산업 간 융‧복합으로 인한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2016년 「해양산업클러스터의 지정 및 육성 등에 관한 특별법」을 제정하고 해양산업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국내 최초 해양산업클러스터로 개장한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는 국가 핵심산업인 해운·항만 물류 연구개발(R&D) 산업이 모여드는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다. 특히, 개장과 동시에 한국형 스마트항만 구축의 핵심인 ‘스마트자동화 항만(OSS) 실증단지(Test-bed)’가 입주해 해양산업클러스터의 활성화를 선도해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현황 <제공=해양수산부>

이번에 모집하는 입주기관이 이용할 시설은 연구개발 시험장 9개 구역(12만7200㎡)과 연구사무실 9개 구역(연면적 8162㎡)이다. 기본 입주기간은 5년이며, 공사와의 협의를 통해 최대 10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입주를 희망하는 기관은 신청자격을 갖춘 후, 여수광양항만공사 누리집에 공고된 신청안내서를 참고해 사업계획서를 작성하고 5월 25일까지 공사를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공사는 민·관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사업계획서 평가를 통해 협상 대상자를 선정해 5월 31 공사 누리집에 공고할 예정이며, 협상을 거쳐 최종적으로 6월 중 입주기관과 임대차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해수부와 공사는 입주기관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임대료, 조세 감면 등 금전적인 혜택과 전문인력 양성, 네트워크 구축, 해외진출 컨설팅 등 정책적인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박영호 해수부 항만물류기획과장은 “올해 초에 고용보조금 지원과 입주기업 지원센터 설치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등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입주의 이점을 강화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고 있다”며, “해운·항만 연구개발업에 종사하는 우수한 기업·기관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