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콘텐츠의 원석, ‘스토리’를 발굴하다! ‘2021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스토리 부문’ 공모 접수

총 상금 3억 5천만 원…대상 대통령상 등 15점 정부 포상
이지은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6-15 11:08: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2021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스토리 부분 공모 포스터

 

[이미디어= 이지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직무대행 정경미, 이하 콘진원)은 ‘2021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스토리 부문’(舊, 대한민국 스토리공모대전) 공모 접수를 내달 7월 1일부터 7월 8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올해로 13회째 진행되고 있는 ‘2021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스토리 부문’은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로 사업화 가능한 원천 스토리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된 국내 최대의 작가·창작자 대상 정부 포상 사업이다.

콘진원 이현주 대중문화본부장은 “좋은 스토리는 K-콘텐츠의 원천으로서 급변하는 시장 속에서도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본 공모가 콘텐츠 생태계의 밑거름이 되고, 창작자들에게 기회와 도전의 장(場)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 스토리 부문’은 ▲공연 ▲만화(웹툰) ▲애니 ▲영상(드라마, 영화 통합) ▲ 출판 총 5개의 사업화 희망 분야로 구분하여 접수 받으며, 기성 및 신인 불문 대한민국 국적을 보유한 개인 및 팀/법인이라면 누구든 도전할 수 있다.

심사는 독창성, 완성도, 시장성, 사업화 가능성, 분야 확장성을 기준으로 예심-본심-최종심의 3단계로 이루어진다. 시상은 ▲대상(대통령상) 1편 ▲최우수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4편 ▲우수상(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 8편 ▲청년작가상(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 2편, 상금 3억 5천만원 규모로 진행되며, 코로나19 등 외부 환경을 고려하여 12월 시상식을 개최하여 축하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본 공모 사업은 전년도 93:1의 경쟁률을 기록하였으며, 매년 역량 있는 작품들이 다량 접수되고 있다. 역대 영광의 수상작 중 도서는 ▲외계인 게임(2020년 대상, 오음) ▲조선의 꼽추 정원사(2020년 최우수상, 천영미) ▲네 번째 여름(2020년 최우수상, 류현재) ▲다흰(2020년 우수상, 최서현) ▲바리(2019년 우수상, 정은경) ▲시베리아 횡단열차(2016년 우수상, 유준수) ▲백일청춘(2012년 우수상, 정해연)이 연내 출간되며, ▲조선변호사(2019년 우수상, 김세한)도 뮤지컬로 출시 예정이다.

향후 사업화 완료 수상작들은 후속 지원 사업으로 다양한 홍보마케팅을 지원받는다. 콘진원은 공모전을 통해 우수 스토리를 발굴한 뒤 실제 사업화·유통까지 아우르는 전 주기를 지원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수상자에게는 상금을 비롯하여 사업화를 위한 비즈니스 매칭, 창작센터(경기도 일산 소재) 입주 신청 시 가산점 부여 등 다양한 지원을 제공한다.

올해 공모 접수는 이야기유통플랫폼 스토리움을 통해 7월 1일부터 7월 8일 16시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콘진원 누리집 공지사항과 공모전 온라인 접수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