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SOS어린이마을에 스포츠용품 및 체육시설 개보수 지원

아디다스코리아, 서울 SOS어린이마을에 아디다스 스포츠용품과 리복 피트니스용품 180여 개 전달
낙후된 골네트 교체 작업 실시
올해로 8년 맞은 마이드림FC, 아동 및 청소년들의 건강한 삶 위한 지속적 사회공헌활동 계획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10-13 10:21:0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아디다스코리아는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SOS어린이마을에 스포츠 및 피트니스 용품을 기증하고 낙후된 스포츠 시설을 개보수하는 등 아이들의 스포츠 활동을 위한 지원에 앞장섰다.

▲ 서울SOS어린이마을 스포츠용품 지원 현장 (왼쪽부터) 유성식 사무국장, 장수진 생활복지사 <제공=아디다스코리아>
아디다스 마이드림 FC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아이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체육 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됐다. 아디다스코리아는 SOS어린이마을에 아디다스의 농구공, 축구공, 모자 등을 비롯해 리복의 요가매트, 헤어밴드, 손목밴드, 메디신볼 등 총 180여 개 물품을 전달했으며, 시설 내 유소년 축구 골대 및 핸드볼 골대의 낡은 골네트 6개를 새 제품으로 교체했다.

1963년 비유럽 지역에서 최초로 설립된 아동보호기관인 SOS 어린이마을은 UN이 제시하고 있는 대안 양육의 모델 중 하나로, 친부모의 보호를 받을 수 없는 아이들이 스스로 자립할 때까지 생활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아동복지 서비스를 지원하는 아동 양육 시설이다. 이번에 기증된 물품들은 SOS 어린이마을을 통해 스포츠용품 지원이 필요한 어린이들의 체육 활동 및 스포츠 교육에 사용될 예정이다.

아디다스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체육 활동에 더 많은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이번 지원을 추진하게 됐다”며 “아디다스는 ‘스포츠로 세상을 변화시키다’라는 신념을 실천하기 위해 앞으로도 스포츠 지원 활동을 다방면으로 꾸준히 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2013년부터 8년째 이어온 아디다스 마이드림 FC는 전문적인 스포츠 교육을 접하기 힘든 지역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축구, 농구, 피트니스 등 스포츠 코칭은 물론, 스포츠용품 지원, 선수와의 만남, 인성교육 등을 지원하는 아디다스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으로 지난 7월에는 코로나19로 훈련에 어려움을 겪는 축구 지망생들에게 스포츠 코칭 및 용품을 지원한 바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