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바스프, 2019년 기업보고서 발간

박나인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8-03 15:23:27
  • 글자크기
  • -
  • +
  • 인쇄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는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실시한 전반적인 활동을 경영 전략, 환경 보건 안전 및 사회공헌 부분으로 나눠 소개한 기업 보고서를 발간했다.

한국바스프는 지난 2002년 지속가능 경영 보고서를 발간하였으며, 올해로 15번째 발간했다. 한국바스프는 작년 국내 매출 약 13억 유로를 기록했으며 작년 말 기준 한국 근무 임직원은 총 1142명이다.

김영률 한국바스프 대표이사는 “많은 변화와 도전이 필요했던 2019년, 바스프는 어려운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견고한 성과를 내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며 “고객에 초점을 맞춘 포트폴리오 재편과 제품 및 솔루션 혁신을 통하여 한국 내 지속가능한 성장과 미래를 위한 실질적 방법을 모색해 나갈 것이다” 라고 밝혔다.

바스프는지난해 중반까지 바이엘로부터 인수한 농업 분야 사업의 통합을 마무리하며 종자, 형질 및 작물 보호에서부터 농민을 위한 디지털 기술에 이르는 다양하고 내실 있는 솔루션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글로벌 폴리아마이드 사업의 솔베이 사업 인수를 마무리 지음으로써 제품 및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사업의 포트폴리오를 강화했다.

바스프는안전, 환경, 보건 면에서 우수한 성과를 달성했다. 2019년 내부 캠페인 및 정부 주도의 에너지 절약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온실 가스 배출량을 감소시켰다. 각 공장 별 적극적 안전 개선 노력을 통해, 화학 업계 준인 Responsible Care® 감사에서 여수공장의 TDI 플랜트는 최고의 안전 등급인 녹색 등급을 획득했다. 한편, 울산 화성공장은 2019년에 한국산업안전보건 공단(KOSHA)으로부터 “무재해 20배수 목표 달성” 성과를 인증 받았다.

 

2019년에도바스프와 지역 사회는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지역의 지속가능성을 키워가고 사회적 요구를 해결하기 위해 함께 노력해왔다. 각 공장과 사무실이 위치한 지역의 학교와 자매 결연을 맺고 정기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에 지속적인 사회 공헌 활동을 펼쳤다. 또한, 글로벌 키즈랩 프로그램의 온라인 프로그램인 버추얼 키즈랩(Virtual Kids’ Lab)을 도입하여 직접 실험에 참여할 수 없었던 어린이들에게 화학의 세계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