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지역화페 '강동빗살머니' 50억 추가발행

할인율 7%로 1인당 월 할인구매한도 70만 원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5-06 09:32:04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5월 3일 관내 소비촉진 및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강동빗살머니 50억 원을 추가 발행했다.

강동빗살머니는 지난해 7월부터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에서 발행한 카드형 지역화폐이다.

구는 올해도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효과가 있는 강동빗살머니를 지속적으로 발행하고 있다. 현재 3월 30억 원, 4월 50억 원과 5월 추가로 발행한 50억 원을 포함해 총 130억 원을 발행했다. 특히 지난달 12일 추가 발행한 50억 원은 특별할인 10%와 함께 할인구매한도를 70만 원에서 50만 원으로 축소해 더 많은 주민들이 강동빗살머니 혜택을 받을 수 있었다.

이번 5월 3일에 발행한 50억 원은 특별할인기간이 종료됐지만 7% 상시할인율과 1인당 월 할인구매한도 70만 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빗살머니가 발행할 때마다 조기 소진되는 등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소상공인과 지역경제도 살리고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는 강동빗살머니를 애용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동빗살머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그래서울 콜센터 또는 강동구 노동권익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