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시행, 1090명 응시

1월 22일 대전 삼천중학교
2월 16일 합격자 발표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2-01-21 11:24:45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22일 대전 서구 둔산동 삼천중학교에서 「제10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산림치유지도사는 산림청장이 발급하는 국가 자격증으로 올해 1급 440명, 2급 650명으로 총 1090명이 접수했다.

응시자격은 산림, 의료, 보건 등 관련 학위를 취득하거나 산림교육전문가 경력 등의 자격 기준을 충족하고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이수해야 하며, 시험 4과목의 평균이 60점 이상(각 과목 최소 40점 이상) 득점하면 합격이다.

산림치유지도사 자격을 취득하면 국립산림치유원, 치유의숲 등 산림복지시설에서 국민의 신체·정신적 건강증진을 돕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대확산 위기 상황에서 특히 이번 시험은 정기 소독과 가림막 설치, 손소독제 비치 등 코로나 방역을 강화하고 장애인 고사실 운영, 가답안 발표, 이의신청접수 개선을 통해 응시생의 편의성을 높였다.

합격자 조회는 2월 16일 오전 10시부터 산림복지전문가 자격관리시스템에서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치유기획팀으로 하면 된다.

이창재 원장은 “산림치유지도사는 코로나 일상 시대에 숲을 통한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미래의 핵심 인력”이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산림복지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전문인력 육성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