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산업기술원, 환경오염피해 조사전문기관과 협력체계 구축

환경오염피해 구제제도의 선진화를 위한 MOU체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7-24 16:40:17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환경오염피해조사의 상호협력을 위해 7월 24일 서울 은평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환경오염피해 조사 전문기관 7곳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환경오염피해 조사 전문기관은 서울대학교 농생명과학공공기기원, (재)한국환경수도연구원, (재)환경보건기술연구원, (재)씨젠의료재단, GC녹십자의료재단, 닥터민메디컬컨설팅, 한국의료분석원 등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7개 조사 전문기관은 환경오염 및 유해화학물질 피해 업무와 관련된 분석 및 조사 업무를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상호 협력한다.

 구체적으로 환경오염 매체별 시료채취 및 시험분석, 피해구제를 위한 생체시료와 의료기록 조사·분석 등 분야에서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환경산업기술원은 구제급여 신청시 지급요건이 적합한지에 대한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 환경오염피해조사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력체계를 통해 조사단의 전문성을 확보하고 더욱 신속한 업무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환경오염피해조사단의 환경오염피해 조사 설계 및 분석 단계에서부터 협약기관과의 기술 자문을 통해 환경오염피해조사 방식이 정교화 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협약기관들은 환경오염피해조사 관련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인력을 교류하고 지식을 공유하며 후속 사업을 발굴하는 등 환경오염피해 구제제도 운영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환경오염피해 조사 기관과의 협력체제를 바탕으로 환경오염피해 조사의 전문성을 확보해 환경오염피해 구제제도의 선진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