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러닝 '박스쿨',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대상 수상

SKT-KAIST, 스마트 러닝 솔루션 세계에 알리다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5-07-28 15:24:47
  • 글자크기
  • -
  • +
  • 인쇄

세종혁신센터 첫 적용 스마트러닝 ‘박스쿨’ 세계3대 디자인 어워드 대상 수상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내 첫 상용화 이어 초등학생 과학캠프 개최 등에 활용계획
  

△ 스마트러닝 솔루션 ‘박스쿨’ (Boxchool)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에 첫 적용된 스마트러닝 솔루션인 ‘박스쿨’(Boxchool)이 세계적 권위의 디자인상인 ‘레드닷 어워드’ 대상을 수상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과 KAIST(총장 강성모)는 소외 지역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스마트러닝 솔루션인 ‘박스쿨(Boxchool)’이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손꼽히는 ‘레드닷 어워드’에서 디자인 컨셉부문 대상(Best of Best)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대상 수상작인 ‘박스쿨’은 SK텔레콤 신사업추진단(컨버전스본부)과 KAIST 산업디자인학과(배상민 교수팀)간 공동으로 진행된 산-학 협업과제의 산물로, 교육 인프라 낙후 지역을 대상으로 설계한 모듈형 이동식 컨테이너 스마트 교실이다.

‘박스쿨’은 교실공간과 스마트수업을 위한 하드웨어 그리고 다양한 인터랙티브 소프트웨어 솔루션들이 결합된 통합형 교실이다.

특히 전원공급이 어려운 곳에서도 태양광 패널설치로 태양열을 활용한 스마트 교실 운영이 가능하며, 빗물 등 자원을 에너지원으로 사용가능해 확장성 및 독립성 등이 인정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에 첫 적용된 ‘박스쿨’은 세종시내 지역교사를 대상으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 확산을 위한 교원양성 학습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다.

아울러 박스쿨을 찾은 세종시 주민들로부터 교육적 활용 방안 등에 관한 관심이 쇄도하는 등 이미 지역의 명물로 자리잡고 있는 상황이다.

세종센터내 ‘박스쿨’은 향후에도 교사대상 코딩스쿨 교원양성 뿐만 아니라, 중고등학생 대상 스마트폰 활용 교육 및 과학캠프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할 예정이어서 향후에도 농어촌 ‘창의인재’ 육성의 구심점 역할이 기대된다.

또 SK텔레콤은 지난 4월 세종시 교육청과 스마트로봇 코딩 스쿨 시범사업 MoU를 맺고 스마트 교육 확산을 위한 저변 확대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본부장은 “선도적 교육 컨셉의 연구개발 활동은 SK텔레콤이 지향하는 ‘사용자 중심의 생활가치 플랫폼 제공’의 일환”이라며 “향후에도 창조적 융합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 이재호 CEI추진실장은 “창의적 발상을 통해 교육기회 확산을 현실화한 ‘박스쿨’과 상상력과 창의성 그리고 첨단과학기술에 기반해 신성장동력을 창출하는 ‘창조경제’는 일맥상통한다”며 “박스쿨을 활용해 벽오지 교육 기회 제공은 물론 농업형 창조마을 조성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