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연, 베트남 도로포장 기술 향상 위한 초청연수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1-12 09:10:4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한승헌, 이하 건설연)은 11월 2일부터 11월 9일까지 총 8일간에 걸쳐 ‘베트남 도로포장 기술수준 향상을 위한 초청연수’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연수 대상자는 베트남 교통부(Ministry of Transport; MOT) 및 산하 도로총국(Directorate for Roads of Viet Nam; DRVN) 도로포장 관련 공무원, 베트남 교통통신대와 교통기술대 교수 등 총 16명이 초청되었다.

▲ 현장견학 <사진제공=건설연>

이번 초청연수는 국토교통부 국제개발협력사업(ODA)의 일환으로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주관하고 인천 건설기술교육원(원장 전병국)이 위탁 실시하였다. 건설연은 2018년 8월부터 국토교통부 해외건설지원과 발주 ODA 사업으로 ‘베트남 도로 중온 아스팔트 최적화 사업’을 수행해 오고 있다.

건설연에서는 교육을 통해 한국의 아스팔트 콘크리트 포장 설계, 시공 품질관리 및 유지보수 기술을 소개하고, 이를 베트남 도로건설 산업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하였다. 특히 연수과정 중 건설연 일산 본원과 국내 아스팔트 혼합물 생산 플랜트 시설 견학은 베트남 도로교통 분야 공무원 및 전문가들이 한국의 중온 아스팔트 포장 기술과 아스팔트 혼합물 생산 기술을 직접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또한 잠실 지하환승센터, 인천 스마트시티 운영센터 등의 시설 현장견학을 통해 한국의 체계적 도로교통관리 시스템을 경험하는 기회도 가졌다.

연수에 참여한 응우옌 만 탕 베트남 도로총국 부총국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 한국의 우수한 도로포장 노하우와 유지보수 기술수준 경험할 수 있었으며, 중온 아스팔트 기술의 베트남 도입을 통해 베트남 도로건설 기술수준 향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승헌 건설연 원장은 “이번 초청연수는 한국과 베트남의 교류협력에 건설연이 출연연 본연의 임무와 기능을 통해 기여했다고 할 수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교류와 지원을 통해 현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적극 협력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