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달빛크로키', 사랑에 대한 외로움과 상실에 대하여

8월2일~14일 대학로 세우아트센터 공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6-07-26 13:58:45
  • 글자크기
  • -
  • +
  • 인쇄

사랑에 대한 익숙하고도 새로운 시선, 연극 '달빛크로키'
연극 달빛크로키가 오는 8월 대학로 세우아트센터에서 공연을 시작한다. 오는 8월 2일부터 8월 14일까지 대학로 세우아트센터에서 공연하는 달빛크로키는 '형제의 밤'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공연 제작/기획사 으랏차차스토리의 세 번째 이야기다.

 

본격내레이션격정멜로극 '달빛크로키'는 옴니버스 형식의 공연으로 '옥탑방크로키'와 '참깨라면' 두 가지의 이야기로 꾸며져 있다. 작품 속 현재와 과거의 연인들을 통해 사랑에 대한 외로움과 상실에 대해 이야기 하며, 등장하는 주인공 중 누군가는 '나'의 이야기가 될 지도 모른다.

 

사랑하는 사람이 있지만 함께 하는 것도, 함께 하지 않는 것도 아닌 상황에서 느끼는 ‘사랑에 대한 외로움’을 이야기 하는 '옥탑방 크로키'의 소여 역에는 반은세, 미라 역에는 이반디, 유리 역에는 이설, 신예 이민숙이 함께한다.

공유할 수 없는 상황과 각자의 입장으로 인해 헤어졌지만 그 이유에 대해 변명도 해명도 할 수 없는 옛 연인의 재회를 통해 보는 ‘추억의 상실’에 대한 이야기 '참깨라면'의 지훈 역에는 장준휘, 세경 역에는 한지희가 열연한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