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쇼핑-옥천군, ‘포도·복숭아 온라인 축제’

지역 축제를 온라인으로 전환한 첫 사례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7-10 15:00:47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코로나19 재확산 조짐에 따라 취소된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를 우체국쇼핑이 옥천군과 함께 온라인에서 개최한다. 사회적 거리 두기 등으로 취소된 오프라인 지역 축제를 온라인쇼핑몰에서 개최하는 첫 사례이다.

 


한국우편사업진흥원(원장 민재석)이 운영하는 우체국쇼핑은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를 오는 9월말까지 온라인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지난해 7월 열린 제13회 향수옥천 포도·복숭아축제는 폭염에도 불구하고 전국에서 7만여 명의 관광객을 불러 모았다. 주력 판매 품목인 포도, 복숭아는 물론 옥수수, 감자 등 신선한 지역 농특산물을 현장에서 판매해 2018년보다 6.2% 늘어난 5억4000만 원의 성과를 올렸다. 지난해 충청북도 농특산물판매 활성화 평가에서 우수상을 받기도 했던 이 축제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부득이 취소됐으나 우체국쇼핑과 옥천군이 손잡고 온라인 개최로 방향을 전환한 것이다.

이번 온라인 포도·복숭아 축제관에서는 옥천군의 풍부한 일조량과 큰 일교차가 빚어낸 높은 당도의 백도·황도 복숭아, 씨 없는 거봉포도 등의 상품이 전시되며, 모든 상품에 3000원 할인쿠폰을 지원한다. 행사 첫 주에는 5개 상품이 판매되고, 포도 출하 시기에 맞춰 9월 말에는 30여 개까지 판매 상품을 확대할 예정이다. 온라인 축제 상품은 우체국쇼핑의 인기 특가코너인 쇼핑25시, 주말에 뭐먹지 등을 통해 판매된다.

민재석 한국우편사업진흥원장은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로 많은 지역 축제가 취소돼 농가의 판로 확대에 피해가 크다”면서 “옥천군과 협력해 온라인 우체국쇼핑을 통한 비대면 판매로 지역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축제의 홍보와 농산물 판로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체국쇼핑은 전국 3500여 우체국, 우체국쇼핑몰, 모바일 우체국쇼핑과 우체국콜센터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