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는 블랙핑크, YG 걸그룹 세상 왔다

김소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7-14 18:10:22
  • 글자크기
  • -
  • +
  • 인쇄

 

YG 소속 블랙핑크가 에이핑크와 대결에서 압승을 거뒀다. 걸그룹 최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블랙핑크는 방송된 14일 MBC '쇼! 음악중심'의 왕좌를 차지했다. 블랙핑크는 음악프로그램 외에도 음원차트 1위를 독식하고 있는 상황.

 

블랙핑크는 대중성 높은 걸그룹이나, 팬덤은 부족했다. 하지만 '뚜두뚜두'로 팬덤까지 확장시키며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블랙핑크는 특히 에이핑크의 '1도 없어'를 눌러 눈길을 끈다. 두 팀은 묘한 인연이 있는데, 블랙핑크가 그룹명을 공개할 때 논란이 일었다. 에이핑크와 비슷한 팀명 때문이다.

 

하지만 블랙핑크는 논란을 뒤로하고 걸그룹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 블랙핑크의 세계관이 팬들을 매료시켰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